※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비상주 주한 아프리카 대사단 엑스포 현장 방문

부산시가 오늘(24일) 레소토, 나미비아, 지부티 등 아프리카 3개국 비상주 주한 대사를 부산으로 초청해 2030부산월드엑스포 유치를 위한 교섭 활동을 벌였습니다.

오늘 현장에는 장성민 대통령실 미래전략기획관과 이도훈 외교부 2차관 등도 동행했습니다.

{장성민/대통령실 미래전략기획관/대통령께서 부산에서 2030 세계엑스포 유치를 하겠다고 하는 강력한 뜻을 내비친 것으로 해석하면 좋겠습니다.}

대사단 일행은 항만안내선을 타고 엑스포 예정지를 시찰하며 현장 브리핑을 받았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