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시민단체 “업무개시명령 철회하라”

정부가 화물연대에 업무개시명령을 내린 데 대해 부산지역 시민단체들이 공개적으로 철회를 요구했습니다.

부산민중행동은 오늘(30) 기자회견을 갖고, 정부의 업무개시명령은 노동자에게 단결권과 협약권을 보장하는 국제노동기구, ILO의 기본협약에 위배되는 조치라며, 지금이라도 명령을 철회하고 대화에 나서야한다고 촉구했습니다.

한편 민주노총은 다음 달 3일, 부산신항에서 화물연대와 연대 집회를 갖고, 6일 총파업을 진행하기로 했습니다.

조진욱 기자
  • 조진욱 기자
  • jojo@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