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양산 사저 100m 이내 집회금지 행안위 통과

대통령 집무공간과 전직 대통령 사저 반경 100미터 안에서 집회 시위를 금지하는 내용의 법률 개정안이 오늘(1) 국회 행정 안전위원회를 통과했습니다.

이로써 전 대통령 사저가 있는 양산에서도 사저 인근 100미터 안에서는 집회와 시위가 원천 금지됩니다.

이번 개정안은 윤 대통령과 문 전 대통령을 대상으로 한 집회의 심각성에 대해 여야 모두 합의가 이뤄지면서 가능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