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오희주의 날씨]찬바람 불며 추위..모레 낮부터 풀려, 건조주의보 ‘확대’

[앵커]
북서쪽에서 내려온 찬 공기의 영향으로 내일까지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일부 내륙으로도 건조특보가 확대됐는데요.

자세한 날씨는 기상캐스터 연결해서 알아보겠습니다. 오희주 캐스터, 전해주시죠.

[리포트]
네, 월요일 아침 어제보다 기온이 크게 떨어져 있습니다. 부산 1.8도, 의령 영하 3도로 어제보다 3-6도가량이나 낮게 시작하고 있고요.

한낮에도 내내 찬바람이 불면서 체감온도는 기온보다 5도 정도 낮겠습니다.

대기가 더 메말라가면서 건조특보는 확대됐습니다. 어제 진주와 함양, 사천에도 추가적으로 내려졌는데요.

작은 불씨가 큰 불로 번지기 쉬운 만큼 꺼진 불도 다시 한 번 확인해주시기 바랍니다.

지역별 자세한 기온 살펴보겠습니다. 오늘 아침 기온은 내륙을 중심으로 영하권까지 떨어져 있고요.

낮 기온은 5도 안팎으로 어제와 비슷하거나 약간 낮겠습니다.

남해동부 먼 바다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인 가운데 물결은 최고 3.5m까지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이번 한 주간 뚜렷한 비 소식은 없겠고요. 이번 추위는 모레 낮부터 점차 풀리겠습니다.

KNN관리자  
  • KNN관리자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