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 수돗물 검사항목 5개 추가…284가지로 확대

부산 수돗물 검사가 내년에 더 깐깐해집니다.

부산시 상수도사업본부는 내년에 수돗물 검사항목에 5가지 조류 독성물질을 추가해 모두 284가지로 검사항목을 늘릴 계획입니다.

내년에는 간 독소로 알려진 마이크로시스틴-LF, LY, 노둘라린, 실린드로스퍼몹신과 신경 독소인 BMAA(베타메틸아미노알라닌) 등 5가지를 추가합니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수돗물 취수원수의 검사항목도 261가지에서 266가지로 늘립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