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부산서 1천억 원대 투자사기, 경찰조사

부산 연제경찰서는 1천억 원대 투자사기를 벌인 혐의로
부산의 한 투자업체 A 씨 등 관계자 10여 명을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 씨 등은 지난 2020년부터 2년 동안 공매 물건을 사고파는 사업 등에
투자하면 월8% 배당금을 보장하겠다며 80여 명에게 투자금 1천억 원을 받아챙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강소라 기자
  • 강소라 기자
  • sol@knn.co.kr
  •  
  •  

프로그램:

부산뉴스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