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센스리더 등)를 이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보기를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보기

건강 365-허리디스크 비수술적 치료

조회수840의견0

{앵커:인구의 80%가 평생 한 번 이상은 경험한다는 허리 통증! 요즘 허리수술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지만 실제로 허리 디스크 환자의 90% 정도는 비수술적인 치료로도 충분히 증상이 호전된다고 합니다. 건강 365입니다.}

{리포트}
현대인의 허리건강을 위협하는 대표적인 척추질환 허리디스크!

하지만 허리디스크라고 해서 무턱대고 수술을 결정하는 것은 도리어 위험할 수 있습니다.
————
{황태혁 좋은 삼선병원 정형외과 과장/ 가톨릭 의대 졸업, 척추외과학회 정회원, 아시아 태평양 미세침습 척추수술학회 정회원}

급하게 수술을 결정하는 경우 문제가 발생하는 경우를 간혹 접하는 경우가 있습니다.

허리와 다리 통증으로 타 병원에서 디스크 진단을 받고 수술을 권유 받은 후 내원한 환자에서 보존적 치료 중 피부병변이 나타나 대상포진으로 진단되어 대상포진에 대한 치료 후 증상이 호전 된 경우가 있었습니다.

또 일부에서 수술 후 감염이나, 신경 손상 등 심각한 합병증을 동반하는 경우 등이 있을 수 있으므로 수술은 신중하게 결정 하여야 합니다.
————–
허리통증은 인구의 80%가 평생 한 번 이상 겪을 만큼 흔한데요.

하지만 디스크로 인한 허리통증을 대수롭지 않게 생각해 방치하면 통증이 더욱 심해지는 것은 물론 보행 장애까지 초래할 수 있습니다.
—————–
보존적 치료는 절대안정, 소염 진통제의 복용, 골반견인, 열 치료, 피하 신경 전기자극, 마사지, 코르셋이나 보조기의 착용, 복근 및 신전근 강화운동, 올바른 허리 사용법에 대한 교육 등을 들 수 있습니다.

약물 치료는 디스크에 의한 염증반응의 감소 시켜 통증을 완화 시키기 위해 시행하고, 물리 치료는 디스크에 의한 기계적인 압박을 감소시키기 위해 시행하며 증상이 완화되면 복근 및 등 근육 근력 강화 운동을 통해 척추를 안정 시키고 허리 사용법에 대한 교육을 통해 퇴행성 변화 진행 방지 및 디스크의 재발을 막을 수 있습니다.
——————
허리수술이 유행처럼 번지고 있지만 허리디스크 환자의 90%는 비수술적 치료로 호전된다고 하는데요.

약물*물리치료에도 통증이 줄어들지 않는다면 신경성형술 같은 시술적인 방법을 고려해야 합니다.
———–
{황태혁/ 좋은 삼선병원 정형외과 과장}

허리 디스크의 시술에는 신경 차단술, 경막외 신경 성형술, 고주파 수핵감압 제거술 등이 있습니다.

경막외 신경 성형술의 경우 방사선 영상장치를 보면서 꼬리뼈사이 공간을 통해 지름 1mm의 가느다란 관을 통증의 원인이 되는 디스크 부위에 위치 시킨 후 염증 완화제, 유착 방지제등을 주입하여 과흥분 상태의 신경을 안정화 시키고, 신경의 유착을 막고 통증을 완화시키는 시술 입니다.

그리고 고주파 수핵 감압술은 영상 장치를 보면서 주사바늘을 디스크내에 위치시켜 고주파를 가해 디스크속의 압력을 낮추어 튀어나왔던 디스크가 제자리로 돌아가게 하는 시술 입니다.

그러나 이러한 시술이 모든 경우의 환자에 해당 되지는 않으며 시술 별로 적합한 질환의 상태가 있기 때문에 시술 전 자신의 상태에 대해 의사와 자세히 상의하는 것이 좋습니다.
——————-
허리디스크 수술을 결정하기 전엔 다른 치료가 가능한지 꼼꼼히 따져야 합니다.

특히 고령자는 합병증 위험이 커 신중해야 합니다.

건강 365였습니다.

프로그램:

닥터KNN 주요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