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리산케이블카 '연말 단일화' 무산

경남 산청군과 함양군이 치열한 경쟁을 벌이고 있는 지리산케이블카 사업의 연내 단일화가 어려울 것으로 보입니다.

홍준표 경남지사는 당초 올해 연말까지 지리산케이블카 설치사업 후보지를 결정하기로 했지만 최근 내년 6월 이후에 단일화를 논의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지리산케이블카 설치 사업은 함양 산청군 외에도 전북 남원시, 전남 구례군이 유치 경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최석철  
  • 최석철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