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용 모텔 이용 성매매알선 유흥업소 단속

부산경찰청 생활질서계는 전용 모텔을 이용해 주점 손님에게 성매매을 알선한 혐의로 48살 이모씨 등 주점과 모텔업주 등 12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이씨 등은 지난달 25일 부산 사상구의 한 주점에서,술을 마신 손님을 인근 모텔로 데려가 1인당 술값과 성매매 대금으로 27만원씩을 받고 성매매를 알선한 혐읩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