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종합 비타민 효능 없다"

앵커:

질병을 예방하기 위해 종합비타민을 섭취하는 것이 사실상 별 효과가 없다는 연구 결과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종합비타민과 가짜 약을 수년간 섭취한 실험군 비교에서 심장마비, 흉통, 뇌졸중 확률 등이 다르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리포트}

건강을 유지하기 위해 먹는 종합 비타민제.

하지만 가짜약과 종합비타민의 비교 연구 실험 결과 비타민이 효과가 없다는 연구 결과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하버드대 공공보건대학원 연구진이 만 65세 노인 약 6천명을 대상으로 종합비타민과 가짜 약을 12년간 섭취하게 한 뒤 기억력 시험을 했는데요.

그 결과 종합비타민을 먹은 실험군과 가짜 약을 먹은 대조군의 차이가 없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존스홉킨스 대학 연구진도 종합비타민과 가짜 약을 각각 5년간 먹은 실험군을 비교해 두 집단의 심장마비, 흉통, 뇌졸중 확률, 사망률 등이 다르지 않다는 사실을 확인했습니다.

미국질병예방특별위원회가 시행한 이 연구에 따르면 비타민을 먹는 남성의 경우 암 발생률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하지만 베타카로틴이나 비타민 E의 섭취는 오히려 폐암 위험군의 암 발생률을 높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에드거 밀러 존스홉킨스대 의과대학 교수는 CBS 뉴스에 출연해 종합비타민을 사는 것은 돈 낭비라고 지적하며 "과일, 채소, 견과류 등을 사고 운동하는 것이 더 낫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KNN 월드뉴스 강지연입니다.

월드  
  • 월드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