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 해운대.송정역사 문화공연장 활용

동해남부선의 구 해운대와 송정역사가 당분간 문화예술 작품의 전시와 공연 그리고 시민들의 쉼터로 활용될 예정입니다.

부산시와 한국철도공사 부산경남본부는 어제(6) 이들 역사에 대한 임차 계약을 체결했습니다.

이에따라 해운대와 송정역사는 철도공단의 자체 활용 계획이 나오기 전까지 문화예술계 인사들과 시민들을 위한 공간으로 1년 단위로 재계약됩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