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청둥오리 폐사체 발견, AI 음성반응

경남에서 청둥오리 폐사체가 발견돼, 방역 당국이 긴급 방역과 함께
인근 닭*오리 농가에 이동 제한 조치를 내렸습니다.

경남도는 어제(27) 오후 2시 쯤 마산 수협 앞 해상에서
폐사한채 발견된 청둥오리 두 마리에 대한 간이 검사에서는 AI 음성반응으로 나왔다고 밝혔습니다.

경남도는 다음달 초순, 농림축산검역본부의 최종 검사결과에서 음성판정이 나면 농가에 대한 이동제한 조치를
해제한다는 방침입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