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뉴스아이-날씨

주말사이 봄이 살짝 내려앉은 듯 포근했죠.
하지만 하루만에 부산과 경남지역에는 한파특보가 발효됐습니다.
급격히 기온이 떨어진 만큼 건강관리에 유의하셔야겠습니다.

내일은 봄을 알리는 입춘인데요. 오늘보다 더욱 추워집니다.
아침으로 영하권을 크게 밑도는 것은 물론이고,
한낮기온이 영상 3도 안팎에 머물러 온종일 매서운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출근길, 따뜻한 외투와 장갑, 목도리까지 꼼꼼히 챙기시기 바랍니다.

그럼, 이 시각 구름영상입니다. 현재 북쪽에서 찬 대륙 고기압이 확장하면서 한반도가 꽁꽁 얼어 붙었습니다.
내일도 찬 공기가 계속 머물 전망입니다.

이어서 주간날씨입니다.
이번 반짝 한파는 다가오는 목요일까지 이어지다 점차 풀리겠고요.
목요일부터 토요일까지는 비 또는 눈이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다음은 전국날씨입니다. 내일 전국이 맑은 가운데 한파가 이어지겠습니다.
서울의 아침기온 영하 10도로 시작하겠습니다.

서부경남권, 거창도 내일 아침 영하 10도가 예상되고요.
진주도 영하 9도로 출근길 극심한 추위가 이어지겠습니다.

중부경남지역도 아침최저 영하 5도에서 영하 9도까지 떨어질 전망이고요.
낮기온도 3도 안팎에 머물겠습니다.

다음 부산권입니다.
해안지역은 바람도 매우 강하게 불어서 추위가 더불어 시설물 관리에도 유의하셔야겠습니다.

바다의 물결은 최고 4m로 매우 높게 일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성경희  
  • 성경희  
  •  
  •  

프로그램:

날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