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경선규칙 놓고 이견 격화

어제 저희 knn이 새누리당 후보들간의 시장경선 규칙 이견을 보도한이후
후보들간의 갈등이 표면화되고 있습니다.

새누리당 부산시장 후보군인 권철현 전주일대사는 오늘(6일)부산시의회
기자실을 찾아 기존 경선규칙의 고수를 주장하고 있는 서병수*박민식의원에 대해 민심이 두려우면 정치를 안해야하며, 본선에서 필패할 것이라며
직격탄을 날렸습니다.

서병수, 박민식의원등은 선거를 눈앞에두고 당원과 일반시민*여론조사를 병행하는 기존 방식을 바꿀경우
문제가 생긴다며 유지해야한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어 갈등의 폭은 갈수록 커질 전망입니다.

송준우  
  • 송준우  
  • songjw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