엘리베이터 부품 훔친 일당 검거

창원중부경찰서는
아파트 엘리베이터 부품을 훔친 혐의로 엘리베이터 보수 업체 대표
56살 김모 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 씨 등은 지난 21일 오후,
창원 성산구의 한 아파트 엘리베이터 기계실에서 엘리베이터 승강기를
제어하는 전기 배분 장치 7개,
시가 30만원 상당의 부품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