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100% 여론조사 공천지 확정

새누리당이 부산에서 100% 여론조사를 통해 기초단체장 후보를 공천하기로
한 곳이 모두 4곳으로 결정됐습니다.

100% 여론조사 대상지는 부산 남구와 영도구, 기장군과
강서구로 후보자들의 경쟁력이 비슷하고 당원 투표를 할 경우
후유증이 예상되는 곳입니다.

당원과 여론조사를 반반씩 반영하는 곳은 부산진구와 금정구,북구와
해운대구이며 당원과 국민선거인단을 반반씩 반영하는 곳은 동구와 동래구 등
모두 4곳입니다.

한편 중구와 서구, 사하구와 수영구는 단수 후보를 확정지었습니다.

추종탁 기자
  • 추종탁 기자
  • chutak@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