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관위,허위사실 공표 혐의 후보 수사 의뢰

KNN이 보도한 부산 모 구청장 예비후보의 경력허위 기재 의혹과 관련해,해당 선관위가 부산지검에 수사 의뢰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K후보는 자신의 명함과 선거공보물에 새긴 전 청와대 홍보자문위원회 위원이라는 경력이 허위라는 의혹이 제기돼 조사를 받아왔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