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찰, 서병수 부산시장 '무혐의' 처분

6*4 지방선거 과정에서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고발된
서병수 부산시장에 대해
경찰이 무혐의 처분을 내렸습니다.

부산 연제경찰서는
세월호 애도기간 중 오거돈 후보가
골프를 쳤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허위사실 유포 혐의로 고발된
서 시장을 '혐의 없음' 처분하고
불기소 의견으로 사건을
검찰에 넘겼습니다.

또 서 시장의 명예훼손 혐의에 대해서도 '공소권 없음' 처분을 했습니다.

경찰의 이번 조치는
고발인인 오거돈 후보측이
고소,고발을 모두 취하한 데
따른 것입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