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 365-가을철 눈 건강 관리법

{리포트}
환절기, 감기만 조심할 것이 아니라 눈 건강에도 관심을 가져야겠습니다.

가을철 꽃가루와 먼지에 알레르기성 결막염과 눈 다래끼 환자가 늘고 있습니다.
———
{변석호 용원성모안과 원장/ 부산의대, 한국 백내장 굴절 수술학회* 미국 백내장 굴절 수술학회*대한 검안학회 정회원}

-가을철 알레르기성 결막염은 환절기때 공기 중의 나무나 풀에서 나온 물질이나 먼지에 의해 결막이 자극을 받아 눈이 심하게 가렵고 충혈되는 질환입니다.

{수퍼:가을철 많이 발생하는 안질환/ 꽃가루*먼지에 의한 알레르기성 결막염, 면역력 저하*과도한 화장에 의한 눈다래끼}

또한 알레르기로 눈을 자주 비비거나 눈화장을 자주 하는 여성, 자주 피로하고 음주를 자주하는 성인 남성들에게서 눈꺼풀에 난 종기라고 할수 있는 다래끼가 생길수 있습니다.

———

지난해 다래끼 환자의 절반은 20대 이하로, 보통 시간이 지나면 저절로 치료가 됩니다.

하지만 봄부터 환자 늘어나기 시작해 가을까지 이어지는 결막염은 제때 치료하지 않으면 시력이 떨어질 수 있습니다.
———-

-눈이 심하게 가려울 경우, 되도록 눈을 비비지 말고 냉찜질을 하고 안과를 방문하여 알레르기 치료안약을 처방받아 1주이상 점안하는것이 좋습니다.

또한 눈꺼풀에 다래끼가 생겼을 경우 따뜻한 수건으로 온찜질을 하고 안과를 방문하여 항생제를 처방받아 복용하는것이 중요합니다.

항생제를 복용하였으나 호전이 없을경우는 눈꺼풀에 고름집이 생긴것이므로 안과에서 고름집을 제거받으셔야 합니다.
————-
눈은 봄철 못지않게 가을철에도 병치레가 잦습니다.

선선한 날씨에 야외활동이 늘면서 눈에 오염물질이 들어가 눈꺼풀이나 결막에 염증을 일으키는 것인데요.

가을철 눈 건강, 어떻게 관리해야 하는 걸까요?
———-
{변석호 용원성모안과 원장}

-가을철에는 눈이 가려운 알레르기성 결막염 뿐만이 아니라 건조해지는 날씨 때문에 안구건조증도 심해질수 있습니다.

특히 콘택트렌즈를 자주 착용하시는 분들은 알레르기와 건조증이 동시에 심해질수 있으므로 평소에 일회용 인공눈물은 렌즈 착용중 수시로 점안하는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다래끼를 예방하기 위해 눈을 자주 비비지 말고 외출 후에는 손을 깨끗이 씻고 세수할 때 눈꺼풀 주위를 좀 더 청결하게 씻는것이 중요합니다.
————–

가을꽃이 만개한 요즘! 돌연 눈이 가렵고 충혈 되면 안과를 찾아야 합니다. 알레르기성결막염은 일반 안약으로는 치료가 되지 않습니다.

건강 365였습니다.

박정은 구성작가
  • 박정은 구성작가
  • jep@knn.co.kr
  •  
  •  

프로그램:

닥터KNN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