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편의점 강도 하루 만에 검거

어제(20) 발생한 부산 괘법동 편의점 강도 사건 용의자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부산 사상경찰서는 편의점 종업원을 둔기로 내리친 뒤
현금 13만 원을 빼앗아 달아난 혐의로 39살 이모 씨를 시내의 한 고시텔에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회사원인 이 씨는 스포츠토토에 빠져 3천만 원 가량
빚을 지게 돼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건형 기자
  • 김건형 기자
  • kgh@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