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역 구의원, 음주운전 혐의로 현행범 체포

현역 구의원이 음주운전 혐의로
현행범으로 체포돼 조사를 받고
있습니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어제 저녁 6시 45분쯤
영도구의원인 41살 김모씨를
음주운전 혐의로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 의원은 영도구의 학 식당에서
술을 마신 뒤, 남구 UN공원까지
8킬로미터를 운전하다가 단속됐으며
이 과정에서 3차례 음주측정을
거부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김상진 기자
  • 김상진 기자
  • newstar@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