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약산 '사자평' 억새밭 복원

영남 알프스의 상징인
밀양 재약산 사자평 억새 복원사업이
시작됩니다.

밀양시는 갈수록 줄어들고 있는
억새 군락지 복원을 위해
지속적으로 복원사업을 추진하기로
하고 우선 내년에 1억여원의
예산을 투입해 억새 생존에
방해가 되는 잡목 등을 제거하기로
했습니다,

재약산 억새 군락지는 과거
3백 56만제곱미터에 달했지만
지금은 산 정상과 사자평 일대
33만제곱미터에만 억새가 자라고
있습니다.

박철훈  
  • 박철훈  
  • pch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