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하갑 차기총선 공천경쟁 기지개

현기환 전 국회의원이 어제(25) 오후
부산 동주대에서 사하경제포럼
창립총회를 열고 차기 총선을 위한
행보에 들어갔습니다.

어제(25) 포럼 창립총회에서는
동아대 정세희 교수가
공동대표, 허남식 전 부산시장과
안대희 전 대법관, 현기환 전 의원이
고문으로 위촉됐습니다.

사하구 갑 지역구는 문대성 현 국회의원과 김척수 전 시의원, 엄호성 전 국회의원등이 차기 총선 공천권을 놓고
치열한 물밑 경쟁을 벌이고 있습니다.

전성호 기자
  • 전성호 기자
  • j111@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