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사 손목끌어 멍들게 한 학부모 입건

김해서부경찰서는
교사에게 상해를 입힌 혐의로
학부모 32살 A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A씨는 지난 달 11일 오전
김해의 한 초등학교 복도에서
여교사 B씨의 손목을 강제로 잡아끌어
멍을 들게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조사결과, A 씨는
자신의 자녀가 친구와 다툰 문제로
교사 B씨로부터 훈계를 받은 것에
불만을 품고 승강이를 벌이는 과정에
서 상해를 입힌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