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KNN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척추후관절증후군

허리가 아프면 디스크 질환을 먼저 생각하게 되는데요.

이름은 생소하지만 척추 후관절 증후군도 허리 통증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

{최재상 새홍제병원 대표원장 / 부산백병원 정형외과 전공의 수료, 인제대학교 대학원 의학박사, 인제대학교 의과대학 외래교수 }

우리의 척추는 척추 뒷부분에 있는 두개의 후관절과 척추체 사이의 완충 작용을 해주는 물렁뼈인 추간판까지 세 개의 관절로 이루어져 있습니다.

이 척추의 후관절 부위에 충격 등에 의한 염증이 생기거나 퇴행성 관절염이 온 경우에 발생하는 모든 통증을 총칭해서 척추후관절증후군이라고 말합니다.
——————–

척추 후관절 증후군은 갑작스런 외상이나 잘못된 자세가 오랫동안 이어졌을 때 나타납니다.

통증이 나았다 나빠졌다를 반복하고
증상도 허리 디스크와 비슷해서 주의가 필요합니다.

——————–

대개 허리만 아파도 디스크가 아닌가 하는 걱정을 많이 하지만, 사실상 디스크는 허리보다 척추 신경이 눌러져서 발생하는 하지방사통.

즉 다리 저림과 당기는 통증, 감각과 운동 마비가 생기는 질환인데 비해서 척추후관절증후군은 주로 요통이 주 증상이고 엉덩이쪽으로만 제한된 통증이 나타나는 것이 대부분이라고 생각하면 되겠습니다.

특히 자리에서 일어날 때와 누워서 몸을 뒤척일 때 통증이 더 심해지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런 증상은 다른 질환들. 즉 추간판 내장증 등에서도 거의 비슷하게 나타나기도 합니다.
——————–

척추 후관절 증후군은 가벼운 통증에서 시작되지만 증상이 심해지면 다른 척추 질환처럼 하지 방사통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디스크와 원인이 다른 만큼 치료법도 달라지는데요.
——————–

{최재상 / 새홍제병원 대표원장 }

디스크도 대개의 경우 수술까지 가지않지만 10명 중 1명 정도는 수술이 필요한 질환인데 비해서 척추후관절증후군은 수술이 아예 필요하지 않는 질환이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대개 약물, 물리치료와 운동치료를 병행하면 대부분의 경우 좋아지지만 통증이 지속되는 경우 신경차단술 등의 시술로도 많은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하지만 이런 치료에도 증상이 지속되고 또 악화되는 경우 정확한 진단을 위한 정밀검사가 필요하다는 것을 꼭 기억해두셔야 합니다.
——————–

허리근육이 약한 여성은 척추 후관절 증후군을 더 조심해야합니다.

특히 중년 여성이나 마른 여성이라면 환절기 무리한 운동을 삼가는 게 좋습니다.

건강365였습니다.

박정은 구성작가
  • 박정은 구성작가
  • jep@knn.co.kr
  •  
  •  

프로그램:

닥터KNN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