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KNN

※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뻐드렁니, 어떻게 교정할까?

{리포트}
밖으로 뻗은 앞니를 흔히 뻐드렁니라고 부르죠.

이 뻐드렁니는 한국인에게 많이 나타나는데요. 원인은 무엇일까요?
——————–
{박우경 이루미치과 원장 / 치의학 박사, 부산대학교 치과대학 교정과 외래교수, 대한치과교정학회 인정의 }

치아가 뻐드러지는 원인은 여러가지가 있습니다.

선천적으로 치아의 맹출 방향이 앞쪽으로 치우쳐서 치아만 뻐드러져 치조골이 돌출되는 경우가 있으며, 위턱과 아래턱이 모두 돌출되면서 대문니가 돌출되고 뻐드러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치아의 크기가 크거나 턱뼈가 작아서 치아가 배열될 수 있는 공간이 부족한 경우에도 치아가 뻐드러질 수 있으며 구호흡을 하면서 입술 폐쇄가 잘 되지 않아 치아가 뻐드러지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 외에도 혀를 내미는 습관이나 손가락을 빠는 습관이 오래 지속되어 치아가 뻐드러지게 될 수도 있습니다.

성인에서는 잇몸뼈가 내려가면서 앞니가 벌어지고 돌출될 수 있습니다.
——————–
웃을 때 윗잇몸이 많이 보인다거나 입이 무의식중에 저절로 벌어지면서 앞니가 보이는 경우.

또 입을 다물 때 힘이 많이 들어간다면 뻐드렁니로 의심할 수 있습니다.
——————–
먼저 입술을 다물기 힘들고 심하게 힘을 줘 입술을 다물게 되므로 구강 주위 근육과 안면근육에 무리한 힘을 가하게 될 수 있습니다.

이런 경우 외적으로 퉁명스러워 보이는 인상을 주게되고 조화로운 구강 기능과 건강을 유지하는데 방해가 될 수 있습니다.

대부분 위쪽의 앞니가 뻐드러져 있으므로 쉽게 부딪히고 파절될 수 있는 위험이 있습니다.
——————–
뻐드렁니를 개선하는 교정 방법에는 발치 치료와 비발치 치료.

수술을 동반한 치료 등이 있는데요.

증상이 약한 경우에는 앞니만 교정해서 개선할 수도 있습니다.
——————–
{박우경 / 이루미치과 원장 }

가지런하고 아름다운 미소를 갖기 위해서는 뻐드러진 치아를 적절한 위치로 이동시키는 것이 필요합니다.

뻐드러진 정도가 심하고 치아가 배열될 수 있는 공간이 부족한 경우 발치를 통하여 공간을 넣는것이 필요합니다.

이 경우 뚜렷한 얼굴의 변화를 느낄 수 있습니다.

치아의 뻐드러진 정도가 심하지 않고 치아의 공간 부족량이 적은 경우 발치를 하지 않고 사랑니를 뽑은 공간으로 치아를 뒤쪽으로 이동시켜서 뻐드렁니를 해소할 수 있습니다.

이런 비발치 치료를 선택하는 경우 입술의 형태와 입술 주위의 모습이 돌출감이 크지 않을 때 선택 될 수 있습니다.

{수퍼: 증상 심하면 발치 후 수술 필요 }

뻐드러진 경우가 심하고 빠른 치료를 원하는 경우 전방분절골 절단술이라는 수술이 선택될 수 있습니다.

이 경우 대개 소구치를 뽑아야합니다.
——————–

치아가 뻐드러지는 원인과 형태는 사람마다 모두 다릅니다.

방치하지 말고 정확한 치과 진단을 통해서 자신감을 되찾아 보는 건 어떨까요?

건강365였습니다.

박정은 구성작가
  • 박정은 구성작가
  • jep@knn.co.kr
  •  
  •  

프로그램:

닥터KNN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