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앞바다 표류어선 구조

오늘 오전 10시 반쯤
부산 북형제도 앞바다에서
선장 67살 최모 씨가 타고 있던
2.17톤 어선이 스크류에 그물이
감겨 표류하다 구조됐습니다.

신고를 받은 부산해양서는
경비정을 급파해, 그물을 풀고
어선을 송도항으로 예인했다고
밝혔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