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곶감도 풍년의 저주, 가격하락

올해 280억원의 매출을 기대하던 함양 곶감이 지난해보다 30% 이상 가격이 하락하면서 농가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함양군은 올해 감농사가 풍년을 맞으면서 곶감 생산량도 함께 30% 가까이 늘었고 물량이 늘면서 가격 역시 30% 가량 하락했다고 밝혔습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