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각 상태서 112 허위신고 40대 구속

부산사하경찰서는 마약 환각 상태에서
물건을 부수고 112 등에 허위신고를
한 혐의로 41살 김모 씨를 구속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26일 새벽
부산 하단동의 한 모텔에서 필로폰을
투약한 뒤 환각 상태에서 소화기로
승강기 문을 파손하고, '건물을 폭파하겠다','불이 났다'며 112 등에
허위신고를 수차례 한 혐의입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