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0년 괴정 회화나무 공원 조성

수령 600년의 부산 괴정동 회화나무
주변이 역사성을 복원해 주민들이
쉴 수 있는 공원으로 탈바꿈됩니다.

그동안 수령 600년 회화나무 주변에
밀집된 주택으로 생육환경이 어려웠다는 지적에 따라 부산 사하구는 예산 34억원을 들여 공원을 조성하고 있으며 이달중 역사성을 살려 공동
빨래터와 함께 완공할 예정입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