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후 4개월된 아이 숨져

어제(7) 오전 9시반쯤
부산 사상구 가야대로의 한 주택에서
분유를 먹고 잠을 자던 4개월된 여자 아이가 숨진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새벽 2시쯤 분유를 마시고
잠든 아이를 오전 9시쯤 깨웠지만
의식이 없었다는 가족의 진술에 따라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