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고리 1호기 추락사고, 4명 부상

오늘(19) 오후 2시쯤
부산 기장군 신고리원전 1호기
보조건물 냉동기실에서 추락사고가
발생했습니다.

협력업체 직원 61살 정모 씨와
46살 장모 씨는 냉동기실에 있던
냉방장치 위에 압축기를 고정하다
연결 쇠사슬이 끊기면서 무게중심을 잃어 2m 난간 아래로 추락했습니다.

이 사고로 발목과 갈비뼈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었고,
31살 임모 씨와 48살 김모 씨는
안전모를 쓴 상태에서,
끊어진 쇠사슬에 머리를 맞아
전치 2,3주의 상처를 입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