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에서 행패부린 40대 입건

부산진경찰서는 저축은행에
흉기를 들고 침입해 행패를 부린 혐의로 49살 이모 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이 씨는 어제(19) 오후 4시쯤
부산 부전동의 한 저축은행 지점에
침입해 자신이 은행강도라 소리치며
준비해간 흉기로 책상을 수차례 내리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정기형 기자
  • 정기형 기자
  • ki@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