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오리농가, 조류 인플루엔자 확진

고성군의 한 오리농가에서
조류인플루엔자 감염이 확진돼
경남 가금류 축산농가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경남도 축산과는
고성군 거류면에서
오리 만4천마리를 키우고 있는
농가에서 어제(22) AI 간이검사에서 양성반응이 나왔던 오리가
AI 감염으로 확진됐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축사내외부에 대한 소독과 전면 이동제한을 실시하고
빠르면 내일(24)부터 살처분 등
방역조치에 나설 방침입니다.

표중규 기자
  • 표중규 기자
  • pyowill@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