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재 잇따라 , 1명 부상

어제(25) 오후 4시반쯤
부산 안락동의 한 통닭집에서 불이나
종업원 18살 A군이 연기를 마셔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으며
소방서 추산 백50만원의 재산피해가 났습니다.

어제 오후 5시반쯤에는
부산 청학동의 한 주택에서
전기 장판 합선으로 보이는 불이 나
소방서 추산 400만원의 재산 피해가
나기도 했습니다.

이보다 앞선 어제 오후 한시반쯤에도
부산 청학동의 레미콘 공장에서
불이 나 소방서 추산 150만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했습니다.

박명선 기자
  • 박명선 기자
  • pms@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