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여성 머리카락 청소기에 끼여

어제(3) 밤 8시 45분 쯤
창원 완월동의 한 주택 거실에서
누워있던 52살 김모 여성이
머리카락이 로봇 청소기에
빨려 들어가는 사고가 났습니다.

사고 당시 출동한 구급대원이
로봇 청소기를 분해해
김 씨의 머리카락을 빼냈으며,
소방당국은 로봇 청소기
끼임 사고가 일어나지 않도록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이태훈 기자
  • 이태훈 기자
  • lth4101@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