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딸 성추행한 황재파 폭력조직 부두목 검거

경남지방경찰청 성폭력수사대는
자신의 친딸을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로
황제파 부두목인 46살 A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습니다.

A씨는 자신의 중학생 딸을
초등학생때부터 상습적으로 성추행한 혐의를 받고 있는데
친딸을 보호하고 있던
시설보호소 원장이 경찰에 신고하면서 이같은 범행이 드러났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