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삼락공원에 억새 미로공원 조성

부산 사상구 삼락생태공원 낙동강변 가장자리에 억새를 활용한 미로공원이 조성됩니다.

미로공원이 들어서는 곳은 사상구 삼락동 삼락습지생태원 일대로 면적은 6만5천㎡ 규모입니다.

부산시 낙동강 관리본부는 삼락습지 생태원 일대 6만5천제곱미터에 물억새와 갈대를 활용해 연령별로 이용할 수는 있는 다양한 주제의 미로공원을 만들어 시민에게 개방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이를위해 올해 상반기에 용역을 마치고 점용허가를 받으면 사업비 9억4천여 만원을 들여 착공해 이르면 2016년에 완공할 예정입니다.

성현숙  
  • 성현숙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