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0대 가장 숨진 채 발견

오늘 오후 1시쯤 부산 좌동의
한 아파트에서 57살 문모 씨가
유서와 함께 목을 매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경찰은 자녀 성적 등 집안 문제로
고민을 해 왔다는 유족의 말을
토대로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주우진 기자
  • 주우진 기자
  • wjjo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