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세계 음식물의 1/3 버려져

{앵커:전 세계적으로 음식물 쓰레기가 크게 늘면서, 심각한 경제적, 환경적 문제를 유발하고 있는데요.

해마다 전 세계에서 생산되는 음식물의 3분의 1이 먹지 않고 버려지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리포트}

영국 정부의 자문기구인 "폐기물과 자원 행동 프로그램"은 전 세계에서 버려지는 음식물이 우리 돈 438조 원에 달한다는 보고서를 발표했습니다.

이는 전 세계 음식물 총량의
3분의 1에 해당합니다.

보고서에 따르면, 세계적 차원에서 2030년까지 음식물 쓰레기를 20에서 50% 정도 줄이면 해마다 적게는 131조 4천억 원에서 많게는 328조 5천억 원까지 비용을 아낄 수 있습니다.

미국에서는 연간 6천만 톤 가량의
음식물 쓰레기가 발생하는데 이는
우리 돈 177조여 원에 달하는
음식물이 버려지는 것입니다.

이와 관련해, 유엔 식량농업기구는
전 세계 선진국에서 그냥 버려지는
음식물은 기아에 허덕이는 전 세계
8억 7천만 명을 먹여 살릴 수 있는
막대한 규모라고 지적했습니다.

더욱 심각한 것은 음식물 쓰레기는
경제적인 비용 손실뿐만 아니라
기후변화와 같은 환경문제를 일으킨다는 점인데요.

세계인구가 증가 추세에 있다는 점에서 음식물 쓰레기 문제는 더욱 악화할 것으로 전망됩니다.

보고서는 음식물 쓰레기 문제에 제대로 대처하지 못할 경우에는 2030년에 연간 손실 비용이 연간 657조 원으로 크게 늘어날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KNN 월드뉴스 김종우 입니다.

월드  
  • 월드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