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어진 동거녀 집에 불질러

경남 거제경찰서는
헤어진 동거녀가 실고 있는 집에 찾아가 불을 지른 혐의로 거제시 일운면에 사는 46살 이모씨를 구속했습니다.

이씨는 자신의 전 동거녀와 함께 살고 있는 53살 서모씨에게 앙심을 품고
지난달 24일 서씨 집에 들어가
휘발유를 뿌리고 불을 지른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윤혜림 기자
  • 윤혜림 기자
  • yoon@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