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항 해외여행객 면세범위 초과 집중단속

부산항을 이용하는 해외여행객의 휴대품 검사가 강화됩니다.

부산세관은 관세법 개정으로 여행자 휴대품 자진신고 불이행시 가산세가 현재 30%에서 40%로 상향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입국일 기준으로 2년 이내 2회 자진신고 불이행으로 가산세를 징수한 경우,3회째부터는 60%의 가산세를 부가하기로 했습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