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 다대포,천성,대변항 명품 어항 육성

부산 다대포항과 천성항,대변항 등 3개 국가어항이 명품 복합형 어항으로 개발됩니다.

지난해 다기능어장으로 선정된 다대포항은 도시철도 다대역 개통에 맞춰 4백억원의 국비가 투입돼 해양레포츠 공간과 수산마켓 거리 등이 조성됩니다.

해양수산부는 또 가덕도 천성항을 최대 8백여척의 어선을 수용할 수 있는 강서권역의 국가 중추 어업전진기지로 개발하고 대변항도 4백억원을 투입해 수산업 전초기지로 개발합니다.

김성기 기자
  • 김성기 기자
  • skkim@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