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구언다리 투신 60대 익사

어제(9) 오전 9시쯤 부산 하단동
하구언다리에서 60살 김모 씨가
수면 아래로 투신한 것을 119구조대가
구조해 병원으로 옮겼지만 숨졌습니다.

부산해경안전서는 김 씨가 인적사항이 적힌 편지 봉투를 건내고 투신했다는 목격자의 진술을 토대로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