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책-'친애하는 청춘에게'

{앵커: 서툴지만 아름다운 청년들에게 응원과 격려의 메시지를 전한다

친애하는 청춘에게 오늘의 책에서 소개합니다. }

저자는 30년 넘게 기자 생활을 한 뒤,
10년간 칼럼니스트로 이름을 알렸는데요.

청춘의 길을 걷고 있는 아들에게.
그리고 아들의 친구들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펜을 들었습니다.

저자는 본인 역시 우여곡절이 많았던 인생이지만, 삶을 포기하지 않고
도전을 멈추지 않았다고 말합니다.

그리고 용기가 없어 시도조차 못하는
청춘들에게 "젊음이 가진 힘을 믿으라"고 조언하는데요.

그가 만난 청춘들의 이야기를 읽다보면, 어느새 가슴 깊이 숨겨두었던
꿈에 대한 열망이 되살아납니다.

'친애하는 청춘에게' 오늘의 책이었습니다.

이아영 구성작가
  • 이아영 구성작가
  • yyy@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