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화면낭독기 또는 키보드를 사용하시는 경우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을 클릭하세요
새창으로 동영상 재생

건강365-한 통증 '옆구리 디스크'

{리포트}
중년층 이후라면 옆구리 디스크에도 관심이 필요합니다.

일반적인 디스크와 증상은 비슷하지만, 원인이나 치료방법은 다른데요.
——————–
{하상훈 부산본병원 대표원장 / 의학박사, 국제 AO척추학회 정회원, 부산 백병원 외래교수 }

일반적으로 허릿병하면 허리디스크. 즉 추간판 탈출증이나 척추관협착증이 가장 흔한데요.

이런 병들은 주로 우리 몸의 기둥인 척추 속으로 신경이 내려오는 큰 길인 신경관이 좁아지면서 허리 통증이나 엉덩이, 다리로 뻗치는 증상을 유발하는 상태를 말합니다.

그런데 간혹 신경에 줄기가 내려오는 큰 길에는 이상이 없는데도 엉덩이에서 허벅지, 종아리까지 뻗치는 방사통이 있는 분들이 있습니다.

이런 분들은 옆구리 디스크나 옆구리 협착증을 의심하셔야 합니다.

옆구리 디스크나 협착증은 척추관은 좁지 않은데 신경가지가 내려오는 사이 길인 추간공이나 드물게는 극외측이라고 신경길의 바깥 부분에서 신경가지가 눌러져서 증상을 일으키기도 합니다.
——————–
옆구리 디스크는 50대 이상 여성, 요추 4~5번 사이에서 많이 발생합니다.

심한 통증에도 불구하고, 검사를 해도 잘 나타나지 않는 경우가 많은데요.
——————–

일반적인 디스크와 마찬가지로 초기에 섬유륜이 조금씩 늘어날 때는 주로 허리가 아프다가 점점 밀려나와서 신경을 압박하면 신경이 가는 길을 따라서 엉덩이에서 허벅지, 종아리, 심하면 발까지 뻗치고 아픈 증상이 생기고요.

신경이 오랫동안 눌러지면 신경 마비가 진행돼서 종아리나 발이 저리거나 덤덤하게 둔해지고 발목이나 발가락에 힘이 빠지는 마비 증상까지 진행될 수 있습니다.

옆구리 디스크의 특이한 점은 신경가지가 나오는 좁은 샛길에서 신경이 눌러지기 때문에 일반적인 디스크보다 훨씬 더 심한 통증을 유발하는 경우가 많고 마비 증상 또한 더 빨리 심하게 올 수 있기 때문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
옆구리 디스크는 시간이 지나면서 다리 마비나 운동 장애, 배변 장애로 이어질 수 있습니다.

증상이 심하면 수술이 필요하지만, 일찍 발견하면 보존적인 치료로도 호전될 수 있는데요.
——————–
{하상훈 / 부산본병원 대표원장 }

초기에는 근육치료 등의 물리치료를 시행하게 되고요.

방사통이 심한 경우에는 영상 투시기를 보면서 압박된 신경에 신경근 주사시술을 시행하게 됩니다.

일반적인 신경근 주사로 해결되지 않고 재발하는 경우에는 경막외신경성형술을 시행해서 신경근 주변의 유착을 풀어주고 염증 물질을 없애고 약물을 주입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많은 분들이 이런 보존적인 치료나 시술로 증상이 좋아지고요.

일부 지속적으로 재발하거나 신경 마비 증상이 진행하는 분들은 미세현미경을 이용해서 신경가지가 나오는 추간공을 넓혀주고 튀어나온 디스크를 제거하는 수술을 하게 됩니다.

이런 미세현미경 수술은 전신마취를 하지 않고 척추 마취로 이삼센치 정도의 작은 절개를 통해서 수술이 가능하기 때문에 연세가 많거나 고혈압 당뇨 등의 노인성 질환이 있는 분들도 비교적 안전하게 수술받을 수 있습니다.
——————–

옆구리 디스크가 발병하면 허리와 다리 근육이 약해지기 쉬운데요.

걷기와 자전거 운동으로 허리 근육을 기르는 것이 좋습니다.

건강365였습니다.

이아영 구성작가
  • 이아영 구성작가
  • yyy@knn.co.kr
  •  
  •  

프로그램:

닥터KNN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