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대전화 찾아주자 택시강도로 돌변

부산 남부경찰서는 분실한 휴대전화를 찾아준 택시기사에게 흉기 강도행각을 벌인 혐의로 35살 이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이 씨는 어제(19) 새벽 1시쯤
부산 전포동의 한 도로에서 택시에
두고 내린 휴대전화를 찾아준 50대
택시기사가 많은 사례비를 요구한다는 이유로 흉기로 위협한뒤 택시를 빼앗아 음주운전을 한 혐의를받고 있습니다.

김민욱 기자
  • 김민욱 기자
  • uk@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