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드-낮잠 기억력 5배 향상 효과

{앵커:점심을 먹고난 오후가되면 여지없이 졸음이 밀려오는데요.

45분에서 60분의 낮잠이 기억력을
5배나 개선하는 효과가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리포트}

독일 자르란트 대학 연구팀은 대학생 41명을 대상으로 "낮잠과 기억력의
상관관계"에 대한 실험을 진행했습니다.

연구팀은 학생들에게 단일 단어 90개와 전혀 연관이 없는 두 단어를 쌍으로 묶은 말 120개를 외우도록 하고
바로 기억력 테스트를 진행했습니다.

이후 참가자들을 둘로 나누어 한 쪽은 낮잠을, 다른 한 쪽은 TV시청을 하게 했습니다.

그 결과 낮잠을 잔 쪽이 더 많은 단어를 기억했습니다.

기억력 테스트 결과 45분에 60분 가량 낮잠을 잔 그룹이 TV를 시청한 그룹에 비해 두 단어 묶은 말을 기억해 내는 능력이 5배 가까이 높았습니다

하지만, 단일 단어를 기억하는 항목 기억은 낮잠과 큰 관계가 없었습니다.

연구팀은 낮잠이 서로 연관이 없는
항목의 연관성을 기억하는 연관기억을 크게 향상시킨다고 분석했습니다.

연구팀은 또 낮잠 잘 여건이 안 되는
직장인이나 학생들이 회사나 학교에서 낮에 잠깐 조는 것 또한 기억력 향상에 도움이 된다고 덧붙였습니다.

KNN 월드뉴스 김종우 입니다.

월드  
  • 월드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