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원시, 전시성 건물*행사 축소, 보류

창원시는 보여주기식 건물 신축이나 전시성 행사는 축소 또는 보류하기로 했습니다.

안상수 창원시장은 확대간부회의를 통해 건물을 새로 지으면 건축비와 유지비가 엄청나게 들어간다며 기업 명예의 전당과 3개 구청 신축 계획을 보류시켰다고 밝혔습니다.

안 시장은 또 전시성 행사의 축소 또는 보류도 지시했습니다.

그러나 안 시장은 각종 사업에 투입되는 용역비 수억원만 아껴도 문화사업에 얼마든지 투자할 수 있다며 지역문화분야의 투자는 강조했습니다.

박철훈  
  • 박철훈  
  • pcho@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