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호남 청소년 어울림 한마당 열려

영남과 호남의 청소년들이 토론과 놀이 등 다양한 교류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 갈등을 해소하는 자리가
마련됐습니다.

맑고 향기롭게 부산 모임은 오늘(18일)부터 이틀간 브니엘고와 여수여고 학생 3백여명이 신라대학교 생활관에 모여 어울림 한마당을
개최하고 있습니다.

올해로 10번째를 맞는 이번 어울림 마당은 각 지역의 문화를 직접 체험하고 토론과 놀이를 통해 잘못된 지역감정을 해소하고 서로를 이해하는 시간을 가지게 됩니다.

진재운 기자
  • 진재운 기자
  • spring@knn.co.kr
  •  
  •  

프로그램:

전체뉴스

의견쓰기